지혜와 키가 자라가는 태웅이




부모가 없지만 이모, 삼촌, 가족의 관계로 함께 한지도 3년이 되었습니다. 잠시 경제적인 지원은 보류하지만 앞으로도 신앙안에서 잘 자라서 통일시대의 리더로 자라길 기도합니다.

조회 0회

© 한소망교회는 대한예수교 장로회(통합)소속. 엔케이피플선교회는 독립교단(카이캄)소속입니다. 

  • 엔케이피플선교회
  • 유튜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