엔케이피플 선교사데이 예배와 선교나눔 및 기도

엔케이피플선교회에서 파송한 세 분의 선교사님들과 함께 중보하며 동역하는 믿음의 동역자들 30명과 함께 '엔케이피플선교사데이'를 진행했습니다. 정한걸 전도사님외에 세분이 찬양으로 예배를 시작했고 말씀으로는 숭실대학교 기독교통일지도자학과 주임교수님이신 하충엽목사님이 '상처받은 기억들의 연대' 제하의 말씀을 전해 주셨습니다.


세 분의 선교사님 사역영상과 사역나눔을 통해 하나님이 이루신 일들을 간증했습니다. 북한을 향한 하나님의 사랑을 간직하고 제3국에 있는 탈북민들에게 복음을 전하고 사랑으로 헌신하며 대한민국으로 올 수 있도록 탈북구출을 도운 선교사님들의 삶의 여정은 코로나19로 인해 잠시 보류 되었으나 앞으로도 계속 될 것입니다. 마지막으로 온누리교회 여성사역팀 팀장이신 성명자권사님이 마무리기도로 모든 일정을 마쳤습니다.


선교만이 교회가 살길이고 위기의 시기에도 선교는 지속되어야 합니다.


조회 8회댓글 0개

© 한소망교회는 대한예수교 장로회(통합)소속. 엔케이피플선교회는 독립교단(카이캄)소속입니다. 

  • 엔케이피플선교회
  • 유튜브